화제·이슈

송윤아, 무례한 누리꾼 '불륜 질문'에 "해서는 안 되는 일" 일축



송윤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집콕하며 읽은 책들"이라며 책 사진을 게시했다.

해당 게시물에 한 누리꾼은 "배우님 궁금한게 있어요. 진짜 불륜 아니에요?"라고 댓글을 달았다.

이에 송윤아는 "살면서 착하게만, 바르게만 살아지지는 않겠지만.. 도덕적으로 해서는 안될 일들이 있다"면서 "저 역시 그런 나쁜 일을 안 해왔다고 자부하면서 살고 있다"고 했다.

이어 "님이 여쭤보신 질문은 절대로 해서는 안 되는 일"이라며 "이 질문은 지워주시겠어요? 제가 지워도 될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송윤아는 2009년 설경구와 결혼했다. 설경구는 1996년 첫 번째 결혼을 했지만 4년 간 별거 후 2006년 7월에 이혼했다. 송윤아와는 2007년 정식교제를 시작해 열애 2년 만에 결혼했다. 

설경구는 지난 2013년 SBS '힐링캠프'에 출연해 송윤아와의 불륜설에 대해 해명했다.

그는 "설명할 길이 없는데 재혼과 동시에 퍼즐이 우연히 맞춰졌다" 면서 "'송윤아와 동거를 했다', '전처와 (송윤아가) 머리끄덩이를 잡고 싸웠다', '재혼 직전 이혼을 해줬다' 등 소문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

이어 "내가 해명을 안 하니까 사실이 됐다"면서 "일일이 대응할 상황이 아니라서 송윤아에게도 아무 말 하지 말라고 부탁했는데, 송윤아에게 미안하다"고 했다.
 

<>